티스토리 뷰

'냉장고를 부탁해'에 세계적인 셰프 고든램지가 중식의 대가 이연복과의 요리대결에서 승리했다.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오승환의 냉장고 재료로 요리대결을 평치는 고든램지와 이연복의 요리대결이 그려졌다. 오늘은 냉장고를 부탁해 고든램지와 이연복의 대결에대해서 알아보려고 한다.

이날 오승환은 "고기를 즐겨 먹는데 구워 먹는 거 말고는 잘 못 먹어봤다. 새로운 요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고든램지는 "내가 떨고 있는 것처럼 보이는지 모르지만, 긴장하는 게 아니라 흥분 한 것"이라며 "최고의 관중들 앞에서 멋진 상대와 대결을 펼처서 기분이 좋다"고 말했다.

이연복 역시 "멋진 상대와 대결을 해서 영광이다. 하지만 오늘 고든 램지를 꺽어서 내 이름도 널리 알리겠다"며 포부를 드러냈다.

이후 오승환의 냉장고 속 재료를 확인한 이연복은 매콤한 소고기 회과육과 아보카도 소스를 곁들인 차돌박이 배추찜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고든램지는 구운 차돌박이 안에 바삭한 밥을 곁들인 요리를 준비했다. 그러나 고든램지는 바로 옆에 있는 붓도 못찾고 처음 다뤄보는 차돌박이를 분리하는데 어려움을 겪으며 예상치 못한 시간의 압박에 당황했다.

15분 대결에 익숙한 이연복이 먼저 두 가지 음식을 완성하고 플레이팅까지 완성한 고든램지가 음식을 내놨다. 고든램지는 "다음에는 영구에 와서 영국 음식으로 한판 붙자"며 "15분이라는 시간이 생각보다 짧았다. 마치 엄마의 집에서 요리를 하는 것 같았다. 뭐가 어디에 있는지 하나도 모르겠다라"고 말했다.

이 후 고든램지와 이연복의 음식을 맛본 오승환은 고든램지의 요리에 승리를 줬다. 고든램지는 "모두를 영국으로 초대해서 영국음식으로 다시 한판 붙자"면서 "또 초대해달라. 타이틀 방어전을 하고 싶다"고 말해 셰프들로부터 환호를 받았다.


댓글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