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2017년 7월 13일~15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진행된 케이팜 K-FARM 귀농귀촌 박람회가 개최 되었다. 개막일이 평일임에도 불구하고 많은 인파가 몰려들었다. 



2017 케이팜 K-FARM 행사장에 들어가면 주최측에서 무료로 배포해주는 비늴봉투를 얻을 수 있다. 이 봉투는 여러업체들의 리플렛, 카달록 등을 담을때 굉장히 유용하게 사용 할 수 있다.



2017 케이팜 K-FARM 무료사전등록을 진행하면 선착순300명에게 블루베리 묘종을 나눠주는 이벤트도 진행 되었다. 많은 사람들이 블루베리 묘종을 받기 위해 줄을 서있는 모습이다.



에스컬레이터를 타고 내려오면 바로 눈에 띄는 스마트팜 시설이 있다. 최근 기술의 발전으로 재배용 LED와 양액기를 이용하여 이렇게 채소를 재배할 수 있는 기술이 발전되어 있다고 한다. 예전처럼 흙을 고르고 밭으메어 농사를 짓는 기술에서 많이 변화된 모습이 눈에 띈다.



2017 케이팜 K-FARM 박람회에서는 국내인 뿐만 아니라 외국인들도 눈에 많이 띄였다. 참가업체들은 외국에 수출을 할 수 있는 좋은 발판을 마련했다는 평가이다.



이번에 소개시켜줄 시설은 스마트에어하우스이다. 기존의 쇠파이프로 뼈대를 세우고 시공해야 했던 비닐하우스에서 단순하게 바람만을 이용하여 하우스 시설을 갖출수 있는 최신 농업 기술의 한가지 이다.



2017 케이팜 K-FARM 귀농귀촌박람회는 기존에 진행되던 타 귀농귀촌박람회와 달리 스마트농업에 관련된 품목들이 다양하게 전시되어 추후 귀농을 준비할 때 기존의 기술만을 가지고 농사를 짓는것이 아닌 다양한 분야의 농업을 볼 수 있다. 뒤에 보이는 농업장비는 로보드림 의 로보렉터라는 트렉터이다. 다양한 기술로 5가지 이상의 농기계가 해야할 일 을 저 한대로 모두 처리할 수 있다고 한다.



2017 케이팜 K-FARM에서는 다양한 지자체들의 귀농귀촌 지원정책에 대해서도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최근 지자체별로 도시민 유치에 열을 올리면 여러가지 지원사업을 펼치고 있고 자신이 원하는 지자체 부스에 방문에 상담을 받아볼 수 있도록 많은 지자체들이 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전시장 내부에서는 팜테크포럼이라는 강좌를 별도로 신청하여 들을 수 있어 귀농귀촌을 준비하는 예비 농업인들에게 많은 배움의 장을 제공하는 박람회다. 2018 케이팜 K-FARM 귀농귀촌 박람회는 올해보다 2배이상 큰 규모로 진행이 된다고 하여 그 내부 구성에 대하여 많은 기대가 보인다.


댓글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