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맛집

연남동 바다회사랑 #방어회 #가격 #웨이팅 #포장 방문후기

by 시큐 2018. 11. 19.
반응형

연남동은 최근 핫플레이스로 많은 사람들이 찾는 지역입니다. 그 중 대표적인 곳은 연트렐파크라고 불리는 홍대역에서 연남동으로 가는 철길 주변을 말하는데요. 오늘은 이 연트럴파크가 아닌 연남동 깊숙한 곳에 자리한 방어회 맛집으로 알려진 바다회사랑에 방문했봤습니다.

겨울철을 대표한는 생선으로는 방어가 있습니다. 매년 방어를 먹기위해 노량진을 방문했었는데 이곳 바다회사랑이 방어회 명소로 유명하다는 소식을 접하고 직접 방문해보기로 했습니다. 일요일 오후 2시40분쯤 방문했는데 이미 입구에는 인파가 몰려있었습니다.

이 곳의 식사 시간은 2시간으로 제한이 되어있는데요. 1차적으로 사람이 꽉차면 기본 2시간정도 웨이팅을 해야했습니다. 제가 입장할 수 있었던 시간은 4시30분으로 거의 2시간 가까이 웨이팅을 했습니다. 굳이 안에서 식사를 안해도 된다면 포장을 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포장은 웨이팅 없이 바로 가능했습니다.

하지만 기본으로 제공해주는 반찬들과 그곳의 분위기를 느끼고 싶다면 포장보다는 웨이팅을하더라도 식당에서 먹어보자는 주의기 때문에 하염없이 기다려봅니다. 제가 기다리는 동안도 많은 사람들이 더 웨이팅을 했습니다.

식당 내부는 많이 좁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한번에 많은 사람이 들어갈 수 없는 것입니다. 기본적으로 한번에 받은수 있는 손님은 10팀 미만입니다. 웨이팅을 하는 중 미리 주문을 받아가고 상차림이 다 된 후에 입장할 수 있습니다.

방어는 생각보다 저렴하진 않습니다. 소 50,000원 2인 /  중 3인 75,000원 / 대 4인 이상 90,000원의 가격입니다. 3~4명이가서 술도 한잔하게 되면 10만원 초중반 정도의 예산은 생각하고 가셔야할 것 같습니다. 

생각보다 사이드메뉴는 사람들이 먹질 않습니다. 방어의 명소 답게 방어만 드시길 추천합니다. 이곳의 방어는 여러 부위를 다 먹어볼 수 있다는 점이 장점인데요. 기존에 방어를 먹을때는 내가 원하는 부위를 선택해 먹거나 주는대로 먹어야했는데 바다회사랑은 여러 부위를 골고루 줍니다.

이 점이 이집의 방어로 유명할 수 밖에 없는 이유인것 같습니다. 그만큼 수요가 있으니 가능한 일이겠지요. 웨이팅을 감수 한다면 꼭 한번 가봐야하는 방어집이 아닐까 생각이드는 바다회사랑 겨울이가기전 한번 꼭 방문해 방어맛을 보시기 바랍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