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맛집

제주 함쉐프키친 #인생짬뽕 후기

by 시큐 2018. 10. 16.
반응형

제주도 중문에 자리잡은 이색적인 식당 함쉐프키친. 오늘도 어김없이 제주도 여행 맛집투어를 하기 위해 점심 메뉴를 고르던 중 제주도와는 잘 어울리지 않을것 같은 중식집을 찾았습니다. 식당의 이름은 함쉐프키친 인터넷을 검색해봤더니 그곳의 셰프는 신라호텔주방장 출신이라고 알려져있으며 대표적인 메뉴는 바로 짬뽕이라고 하여 점심을 먹기위해 함쉐프키친으로 향했습니다.

함쉐프키친은 외딴길 한켠에 홀로 자리하고 있는데요. 이미 유명 맛집이 되어 버린후라 그런지 많은사람들이 있었습니다. 12시 30분 즈음 도착해 다행히 웨이팅을 하지 않았지만 그 이후에 도착한 사람들은 웨이팅을 해야했습니다. 메뉴는 다양하게 구성되어 있지 않고 짬뽕 종류와 볶음밥 종류로 구성되어있었습니다.

이곳의 특징 중 하나는 가격이 어마어마하다는 점입니다. 기본으로 구성된 짬뽕메뉴인 인생짬뽕의 가격은 한그릇에 무려 16,000원 왕갈비가 들어간 짬뽕의 가격은 18,000원 입니다. 회사 출장으로 왔기에 법인카드를 이용해 밥을 먹으면 되기에 그냥 먹어보자라는 마음으로 주문을 했지만 개인돈을 가지고 결제를 하기에 짬뽕값은 너무나도 비싸긴했습니다.

주문을 마치자 나무 도마위에 방금 구운듯한 따뜻한 빵이 나옵니다. 에피타이저로 나오는 빵인데 벌써부터 비주얼이 좋습니다. 요즘 식당들은 맛있어야 되겠지만 비주얼 또한 무시할 수 없는게 사실입니다. 사진을 찍고 싶게 만드는 비주얼의 빵을 먹으며 짬뽕을 기다려봅니다.

20분정도 기다리니 짬뽕이 나왔습니다. 비주얼은 지금까지 먹었던 짬뽕중 가장 뛰어난 수준이었습니다. 짬뽕위에 숙주나물이 생으로 올려져 나오는데 숙주나물의 식감이 굉장히 아삭아삭하여 짬뽕의 맛을 더해줍니다. 육수는 일반 짬뽕과는 달리 마치 일본 라멘을 먹는 느낌처럼 강한 돼지육수를 사용한 것으로 느껴집니다. 물어보지는 못했으나 아마도 돼지뼈육수가 맞을것 같습니다.

진하게 우려낸 육수에 갖은 해산물이 들어갔고 국물에서는 적당한 불향이 납니다. 다른 중국집 짬뽕들은 해산물을 오징어와 홍합위주로 넣어서 끓여주는데 이곳의 해산물은 정말 다양합니다. 조개, 홍합, 딱새우, 전복 등 정말 많은양의 해산물과 차돌박이가 들어가있습니다.

이정도 재료가 들어가니 가격이 높구나라는 생각이 들면서 절대 함쉐프키친의 가격이 높은게 아니라고 보여집니다. 맛을 평가하자면 제주도에 와서 매번 찾아와 먹을 정도의 맛은 아니지만 이정도 짬뽕은 높은 가격을 주더라도 한번 정도는 먹어보는게 좋을것 같다고 생각되는 맛입니다.

제주도를 자주 오시는 분들도 계시겠지만 제주도를 방문하셨다면 한번정도 맛있게 먹어볼만한 짬뽕집 함쉐프키친 다른 메뉴들도 비주얼이 어마어마하지만 가격이 너무 비싸 다양한 메뉴를 시켜먹지는 못해 아쉽습니다. 다음에 방문하게 되면 다른메뉴들의 맛을 한번 보고 싶어집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