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맛집

한남동 유엔가든 방문후기 #등심로스 #차돌박이 #소고기 된장찌개 #콜키지프리

by 시큐 2018. 12. 4.
반응형

한남오거리에서 유엔빌리지쪽 언덕을 조금 오르다보면 옛날 단독주택의 모습을 하고 있는 유엔가든을 만날 수 있습니다. 유엔가든은 이미 많은 사람들에게 맛집으로 알려지면서 예약을 해야 방문할 수 있는 맛집이 되었습니다.

유엔가든은 스테이크맛집으로 유명한 부첼리하우스에서 운영하는 세컨 브랜드로 알려졌습니다. 부첼리하우스와는 달리 직접 고기를 구워먹을 수 있는 조금은 대중적인 식당의 이미지로 유엔가든이 만들어 진 것으로 보입니다.

유엔가든의 주 메뉴는 바로 등심로스 입니다. 등심로스의 가격은 1인분(150g)에 35,000원 수준입니다. 양이 많지 않기 때문에 1인당 2인분 정도는 먹지 않을까? 라는 생각을 개인적으로 해봅니다. 이런 계산으로 봤을때 가격이 비싸지도 않지만 그리 싼 식당은 아닙니다.

취향에 따라 등심을 선호하지 않는다면 2번째 대표 메뉴인 차돌박이를 먹으면 됩니다. 차돌박이는 (손)차돌박이와 (일반)차돌박이가 있는데 (손)차돌박이는 손으로 직접 고기를 얇게 자른 것이고 (일반)은 기계로 고기를 자른것이라고 합니다.

저는 등심부위를 선호하기에 등심부위를 먼저 맛보기로하고 주문을 했습니다. 주문을 하면 바로 밑반찬이 세팅되는데 계란말이, 파김치, 무생채, 생마늘, 쌈장 등 입니다. 반찬은 추가로 리필이 계속 가능합니다.

메인인 등심로스가 등장합니다. 마블링이 굉장이 많아 고기를 먹을때 식감과 목넘김이 굉장히 좋습니다. 최근 마장동에서 2+한우를 맛봤을때보다는 조금 떨어지지만 다른 식당에 비해 고기의 질이 떨어지지 않습니다.

이어 주문한 된장찌개. 된장찌개는 집 된장을 이용해 끓이기 때문에 공깃밥이 기본으로 제공된다고 합니다. 직원은 찌개에 바로 밥을 말아먹긴 권장했습니다. 음식을 정말 짜게 먹는게 아니라면 밥을 말아드실 것을 추천합니다.

이렇게 식사를 해도 부족한 양을 채우기 위해 차돌박이를 추가로 주문해서 맛을 봤습니다. 차돌박이는 특별한 장점이나 특색은 찾아보기 어려웠습니다. 이곳의 장점을 찾아보자면 콜키지프리가 가능하다는 점. 고기의 질이 좋다는 점. 밑반찬이 깔끔하다는 점 등이 있지만 가격이 조금 높다는 점이 아쉬운 점으로 다가옵니다.


댓글0